이개호 장관, 아프리카돼지열병 유입 방지에 총력 당부 동정자료
이개호 장관, 아프리카돼지열병 유입 방지에 총력 당부 동정자료
  • 이종덕 기자
  • 승인 2019.05.03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SF 유입 방지 국경검역 점검 및 홍보 캠페인 실시
[위클리와이] 이개호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은 3일 인천국제공항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등 가축전염병의 국내 유입 방지를 위해 국경검역 강화 현장을 점검하고, 대한한돈협회와 합동으로 홍보 캠페인을 실시했다.

농식품부는 중국의 ASF 발생 이후 발생국가 항공노선에 대한 탐지견 투입 확대 등 국경검역을 강화해 왔으며, 최근 중국 주변국인 몽골, 베트남, 캄보디아에서 ASF가 발생함에 따라 세관 등 유관기관과 협업해 불법 휴대 축산물 차단 및 홍보 등 국경검역 강화대책을 추진하고 있다.

우리나라로 입국하는 모든 항공기에 기내방송을 통해 축산물 휴대 반입 금지 및 입국 시 자진신고를 독려하고, 해외에서 귀국 시 돼지고기 및 돼지고기가 포함된 제품 등 축산물을 절대 반입하지 않도록 일반 여행객에게 주의를 촉구했다.

또한 해외여행객들의 불법 휴대축산물을 통한 ASF의 유입 가능성이 높아지고 유입될 경우 양돈산업에 막대한 경제적 피해, 돼지고기 수급에 막대한 차질이 예상되는 만큼 해외에서 축산물을 휴대해 신고하지 않을 경우 최대 1,000만원의 과태료를 부과할 계획이다.

이 장관은 이 자리에서 세관 등 유관기관 관계자의 노고를 치하하고 격려하였으며, 현장에서 책임감과 사명감을 갖고 철저한 국경검역에 임해줄 것을 당부했다.

또한, 축산관계자나 해외 여행객에게 불법 휴대 축산물 미신고 시 과태료 부과 등 국경검역 관련 주의사항에 대해 적극적인 홍보를 추진하도록 지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